[간밤TV] “일 그르치지 말고 인생 길게 봐”…‘우아한 모녀’ 이훈, 김흥수 파혼 결정에 분노

뉴스

[간밤TV] “일 그르치지 말고 인생 길게 봐”…‘우아한 모녀’ 이훈, 김흥수 파혼 결정에 분노

KBS2 ‘우아한 모녀’

KBS2 ‘우아한 모녀’

이훈(인철)이 예비 사위인 김흥수(구해준)의 파혼 요청에 분노했다.

지난 3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에서는 세라의 집에 주요 인물들이 모여 화려한 만찬을 즐기며 담소를 나눴다. 이훈은 아이들 결혼에 투자해준 최명길(캐리 정)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리는 등 모두가 웃고 즐거워 하는 상황에서 오직 김흥수 만이 표정이 좋지 않았다.

이훈은 즐거운 식사 분위기를 주도하며 김명수(재명)에게 건배사 한 마디를 요청했고, 그와 동시에 김흥수가 오채이(세라)와 파혼하겠다고 말하며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이에 이훈은 분노하며 죄송하다 나가는 김흥수에게 “거기 서!”라고 소리쳤고, 오채이는 정신을 잃고 바닥에 쓰러졌다.

쓰러진 오채이를 챙겨 침대에 눕혀놓은 뒤, 이훈은 김흥수를 노려보며, 주먹을 확 움켜쥐었지만 차마 때리지는 못하고 착잡하고 아픈 마음으로 분노하며 보다가 결국 주먹을 풀었다. 뒤이어 이훈은 김흥수에게 “오늘 얘기는 안 들은 거다. 순간적인 감정으로 일 그르치지 말고 인생 길게 봐”라며 김흥수의 결정을 부인했다.

굳게 믿었던 김흥수의 파혼 선언 이후 이훈과 김흥수의 관계가 어떻게 전개될지, 과연 이훈은 딸을 위해 어디까지 할 수 있을지에 대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