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송가인 수익금 논란···TV조선 25% 가져가

뉴스

가수 송가인 수익금 논란···TV조선 25% 가져가

가수 송가인.포켓돌 스튜디오 제공.

가수 송가인.포켓돌 스튜디오 제공.

가수 송가인의 수익금 일부를 TV조선이 가져가고 있다는 사실이 15일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TV조선 ‘미스트롯’에서 1위를 차지한 송가인이 행사 및 방송 등 수익금의 50%를 정산받고 나머지를 소속사와 TV조선이 나눠갖는다고 15일 한 매체가 보도했다. 비율로 따지면 송가인 수익금 중 25%가 TV조선에 돌아가고 정미애, 홍자, 정다경도 마찬가지라고 덧붙였다. 이 계약은 내년 연말까지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CJ ENM이 각종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수익을 창출하는 것과 차이점이 있다. CJ ENM은 프로젝트 그룹 멤버로 발탁된 연습생들과 계약을 맺은 후 매니지먼트 대행을 맡겼다. CJ ENM이 모든 권리를 가지고 일부 권한과 수익금을 대행사와 소속사로 분배하는 구조다.

반면 ‘미스트롯’ 출연자들은 각 기획사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모든 권리는 소속사와 가수들에게 있는 것이다.

그러나 TV조선에서 사전 합의 없이 수익에 대한 권리를 요구해 계약서를 작성하게 됐다는 지적이다

이와 관련 TV조선 측은 “방송 전 출연자들에게 내용을 설명하고 동의를 구했다”고 언론에 해명했다.



2 Comments
1 체리필 11.17 18:44  
저정도면 불공정 계약 아니냐
12 proterran 11.16 08:33  
대목 제대로 잡았네여. 나도 같이 좀 먹자 싶었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