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류지은 드라마 ‘블랙독’으로 안방극장 데뷔

뉴스

신예 류지은 드라마 ‘블랙독’으로 안방극장 데뷔

배유 류지은. STX 라이언하트 제공.

배유 류지은. STX 라이언하트 제공.

신예 류지은이 드라마 ‘블랙독’으로 브라운관 첫 데뷔를 확정했다.

소속사 STX 라이언하트 측은 8일 “류지은이 오는 12월 16일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월화드라마 ‘블랙독’(연출 황준혁, 극본 박주연)에 캐스팅됐다”고 전했다.

류지은이 출연하는 드라마 ‘블랙독’은 기간제 교사가 된 사회 초년생 고하늘(서현진)이 우리 삶의 축소판인 학교에서 꿈을 지키며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야기를 담는다.

류지은은 극 중 서현진이 맡은 고하늘의 어린 시절을 연기한다. 고하늘은 고등학생 때 자신 때문에 죽은 기간제 교사 영하의 영향을 받아 사립학교의 기간제 교사가 되는 인물이다. 류지은은 고하늘이 고등학생 시절 겪은 트라우마를 세밀하게 연기하며 극 몰입도를 높일 예정이다.

류지은은 최근 뮤지컬 ‘윤아를 소개합니다’에서 18살 윤아역으로 데뷔를 해 인상적인 연기를 펼쳐 주목받았고 올해 개최된 ‘제13회 DIMF 어워즈’에서 여우조연상을 수상하며 연기력도 인정받았다.

‘제13회 DIMF 어워즈’ 심사위원 원종원 뮤지컬 평론가는 “류지은은 ‘윤아를 소개합니다’가 첫 무대라는 게 믿기지 않을 정도로 안정적인 연기와 수준급 가창력으로 인상적인 무대를 선보였다”며 “어느 작품에서도 존재감을 충분히 선보일 배우로 앞으로의 행보가 꽤나 궁금한 배우”라고 류지은에 찬사를 보낸 바 있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