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스럽게’ 소유진, 솔직털털 토크 “매일 집에서 ‘골목식당’ 찍어요”

뉴스

‘자연스럽게’ 소유진, 솔직털털 토크 “매일 집에서 ‘골목식당’ 찍어요”

배우 소유진 MBN 예능 ‘자연스럽게’ 출연 장면. 사진 MBN

배우 소유진 MBN 예능 ‘자연스럽게’ 출연 장면. 사진 MBN

배우 소유진이 MBN 예능 ‘자연스럽게’에 출연해 솔직하고 털털한 입담을 선보였다.

지난 19일 방송된 ‘자연스럽게’에서는 전남 구례 현천마을 ‘인화 하우스’를 찾은 소유진의 모습이 처음으로 공개됐다. 전인화는 소유진을 보고는 “너무 먼 곳까지 오느라 정말 고생했다”며 반가워했다. 이에 소유진은 “3년 전 돌아가신 아버지의 고향이 구례”라며 남다른 인연을 밝혔다.

전인화와 소유진은 실제 친한 사이로, 두 사람의 사이에는 배우 김정은이 있었다. 전인화는 “정은이 결혼식에서 백 선생님 뵌 기억이 난다”며 “맛있는 것 해주신다고 하셨는데”라고 말했고 소유진은 기꺼이 초대했다.

소유진은 “집에서 요리 조수는 누가 하냐”는 전인화의 질문에 남편이 주로 요리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전에는 누가 부럽다고 하면 ‘에이, 아니에요’라고 했는데 남편이 집에서 요리를 다 해준다는 건, 부러운 게 맞더라”고 인정했다.

하지만 소유진은 “남편이 하는 ‘골목식당’ 방송 하시죠? 집에서 요리 조수 하다보면 온갖 지적을 다 받아서 ‘내가 이렇게 혼나면서 조수를 해야 하나’하는 생각도 했다”며 백종원의 아내로서 갖는 고충을 토로했다.

소유진은 이후에도 산후 우울증 이야기와 둘째를 가지게 되기까지의 과정도 솔직하게 밝혔다. 두 사람은 가마솥 손두부 만들기에 도전하기도 하고 잔치국수도 만들며 김종민, 은지원, 조병규는 물론 초대손님 강남과 천명훈과도 호흡을 맞췄다.

KBS2 ‘1박2일’ 출신 유일룡PD가 MBN으로 이적한 후 기획해 제작하는 예능 ‘자연스럽게’는 유명인들이 빈 집이 늘어가는 시골마을에 새로운 이웃으로 입주해 평화롭지만 설레는 전원생활을 선보이는 프로그램이다.

오는 28일부터는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