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는 지금] 장성규 “내 얼굴로 폰케이스? 초상권 허락은 받고 쓰자”

뉴스

[SNS는 지금] 장성규 “내 얼굴로 폰케이스? 초상권 허락은 받고 쓰자”

장성규 SNS 캡처

장성규 SNS 캡처

방송인 장성규가 초상권 침해당한 사실을 공개했다.

21일 장성규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인스타그램에 자신의 얼굴이 담긴 폰케이스를 찍은 사진을 올리며 초상권 침해를 당한 사실을 알렸다.

장성규는 “굿즈 만들었냐며 제보가 들어왔다”면서 “내 얼굴로 폰케이스 만들어준 건 감사한 데 초상권 허락은 받고 쓰자 인마”라고 경고했다.

이어 “#초상권 #초상날 #내얼굴값좀 #나눠먹자인마”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이기도 했다.

이 같은 소식에 누리꾼들은 “아니 누가 선넘규님 허락 없이?!!?” “너무하네 초상권!!!” “굿즈 출시 좀 해주세요ㅋㅋㅋ” “고소 가즈아!” “허유 ㅠㅠ 끼고 싶다 ㅜㅜ” “” 등의 반응을 보였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