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 부름 받았다” 잔나비 윤결, 10월10일 입대

뉴스

“국가 부름 받았다” 잔나비 윤결, 10월10일 입대

잔나비 윤결 인스타그램 캡처

잔나비 윤결 인스타그램 캡처

“국가의 부름을 받았다”

그룹사운드 잔나비의 드러머 윤결(27)이 다음 달 입대한다.

12일 소속사 페포니뮤직에 따르면 윤결은 10월 10일 충남 논산훈련소로 입소한 뒤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를 한다.

윤결도 전날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필 편지를 올려 “국가의 부름을 받았다”고 알렸다.

윤결은 편지에서 “부족한 저와 함께 해주시고 많은 사랑을 주셔서 너무나도 감사드린다”며 “힘들고 어려운 순간에도 여러분들의 사랑과 관심 그리고 따뜻한 위로 덕분에 기분 좋게 국가의 부름을 기다리는 지금 이 자리까지 올 수 있었다”고 인사했다.

이어 “2년 정도의 시간 동안 함께 할 수 없다고 생각하면 너무 아쉽고 슬프지만 제가 열심히 나라를 위해 뜀박질을 하는 동안 잔나비도 늘 그래왔듯이 멈추지 않고 뜀박질을 할 것”이라며 “다시 우리가 하나로 뭉치는 날까지 서로 맡은 자리에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남 함양 출신 윤결은 성남시 분당구 동갑내기 친구들이 만든 잔나비에 2015년 합류했다.

2012년 결성된 잔나비는 2013년 엠넷 ‘슈퍼스타K 5’에 도전한 뒤 이듬해 싱글 ‘로켓트’로 데뷔했다.

올해 3월 정규 2집 ‘전설’로 큰 인기를 얻었으며 최근 송파구 올림픽공원 내 올림픽홀에서 이틀간 총 6천석 규모 공연을 펼쳤다.

잔나비는 윤결의 공백 동안 객원 연주자와 활동한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