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펀딩’ 유희열 “지금 이 순간, 나영석은 잊었다”

뉴스

‘같이 펀딩’ 유희열 “지금 이 순간, 나영석은 잊었다”

‘같이 펀딩’ 유희열. 사진제공 MBC

‘같이 펀딩’ 유희열. 사진제공 MBC

유희열이 두 스타PD 김태호-나영석을 비교했다.

유희열은 뛰어난 진행 실력 만큼 다양한 예능에서 활약해왔고 스타PD 김태호-나영석을 모두 겪은 몇 되지 않는 MC다.

14일 오후 MBC 새 예능프로그램 ‘같이 펀딩’ 제작발표회에서 유희열은 “김태호가 입사 20년 만에 이런 제작발표회가 처음이라며 긴장을 하더라. 그리고 산전수전 다 겪은 방송 선배인줄 알았는데 유재석 외에 김태호 PD 프로그램의 MC를 맡은 사람으로 내가 유일하다고 하더라. 제 마음이 뭉클해졌다”고 소감을 전했다.

“나영석에게는 나 말고도 사람이 많은데 김태호에게 나는 두 번째 사람이다. 지금 이 순간 나영석은 생각도 안 난다”라는 재치있는 말솜씨로 웃음을 자아냈다.

‘같이 펀딩’은 혼자서는 실현하기 어려운 다양한 분야의 ‘가치’ 있는 아이디어를 방송을 통해 시청자들이 확인하고,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같이’ 실현해보는 프로그램이다.

‘같이 펀딩’은 18일 오후 6시 30분에 첫 방송.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