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J 미니 2집 ‘트루 컬러스’. 뮤지코인과 저작권 경매 시작

뉴스

JBJ 미니 2집 ‘트루 컬러스’. 뮤지코인과 저작권 경매 시작

그룹 JBJ의 앨범 ‘트루 컬러스’ 뮤지코인 저작권 경매 화면. 사진 뮤지코인

그룹 JBJ의 앨범 ‘트루 컬러스’ 뮤지코인 저작권 경매 화면. 사진 뮤지코인

그룹 JBJ의 앨범 <트루 컬러스(True Colors)>가 저작권 공유 플랫폼 ‘뮤지코인’을 통해 팬들에게 공개된다.

세계최초 신개념 저작권 공유 플랫폼 뮤지코인은 지난 17일 JBJ의 앨범 <트루 컬러스>의 저작권 경매를 시작한다. 이 경매는 오는 22일까지 진행되며 최종 낙찰자는 매월 앨범의 저작권료를 나눠받는다.

JBJ는 엠넷의 프로그램 <프로듀스 101> 두 번째 시즌에 참여했던 노태현, 켄타, 김상균, 김용국, 권현빈, 김동한으로 이뤄진 프로젝트 그룹으로 국내외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트루 컬러스>는 이들의 두 번째 미니앨범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JBJ는 해산된 이후 권현빈과 노태현, 김동한 등이 솔로 가수로 데뷔했고 켄타와 김상균은 JBJ95로 컴백을 앞두고 있어 다양한 음악활동이 기대되고 있다.

뮤지코인 측은 매주 세 곡의 저작권료 경매를 진행해 한 달을 기준으로 낙찰가, 상승률, 경쟁률을 고려해 3위까지를 공개하고 있다. 누구나 쉽게 참여가 가능하며 구매 후 해당음악의 저작권료를 받아보고 거래도 할 수 있다.

뮤지코인은 오는 25일 작곡가 신사동 호랭이와의 살롱데이트를 앞두고 있으며 그의 곡 EXID의 ‘덜덜덜’과 그룹 엠투엠의 노래 ‘안녕정말안녕’의 경매도 진행 중이다.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