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열매, 남순 비난 위해 ‘왁싱샵 살인사건 비하’ 논란

뉴스

BJ열매, 남순 비난 위해 ‘왁싱샵 살인사건 비하’ 논란

BJ열매(왼쪽)이 남순을 비난하기 위해 왁싱샵 살인사건을 언급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BJ열매(왼쪽)이 남순을 비난하기 위해 왁싱샵 살인사건을 언급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최근 성범죄 폭로로 세간의 관심을 받았던 BJ 열매가 왁싱샵 살인사건을 비하하는 발언을 해 논란이 예상된다.

감스트와 함께 성희롱 발언으로 자숙 중인 BJ 남순은 16일 개인 방송을 진행하며 “자숙 기간에 방송을 진행해 죄송하다”며 “그냥 넘길 수 없는 부분이 있어 해결하고자 방송을 열었다”고 말했다.

남순이 언급한 ‘넘길 수 없는 부분’은 바로 열매가 15일 ‘왁싱’이라는 제목을 달고 방송에서도 왁싱을 언급한 것이었다.

남순은 2017년 3월 서울 강남의 한 왁싱샵에 찾아가 제모 시술을 받는 영상을 올렸다. 이를 본 배모씨는 그해 7월 해당 왁싱샵으로 찾아가 왁싱샵 주인 ㄱ씨에게 강간을 시도했고 미수에 그치자 그를 살해했다. 당시 남순 역시 비판에서 자유로울 수 없었다.

열매는 남순은 비난하기 위해 왁싱샵 살인사건을 언급한 것이다.

불편한 심기를 드러낸 남순은 열매에게 직접 전화해 “왁싱을 어떤 뜻으로 달았느냐”고 따졌다. 이에 열매는 “당신 열 받으라고 달았다. 당신의 팬들도”라고 답했다.

남순은 “열매를 때리고 싶다”며 “유가족은 생각하지 않느냐. 고소 좋아하시니까 한 번 받겠다. 유가족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게 해달라”고 말했다.

남순과의 통화가 이어진 뒤 열매는 자신의 아프리카TV 게시판에 ‘자숙하겠다’는 제목의 글을 올렸으나 내용은 반대였다.

열매는 “자숙 이렇게 하는 것 맞죠”라며 “자숙 기간에 고소도 하고 ‘가라오케’도 가고 놀러 좀 다니다가 일주일 뒤에 ‘죄송합니다’하고 방송을 켠 다음 아무 일도 없었던 듯 하던대로 하면 되는 거냐”라고 적었다. 남순에 대한 비난으로 추측되는 부분이다.

앞서 열매는 그룹 백퍼센트 출신 BJ 우창범과의 폭로전으로 세간의 관심을 받은 인물이다. 열매는 우창범이 자신과의 성관계 영상을 유포했다고 주장하며 정준영과의 연루설을 제기했다.



1 Comments
9 DUE 07.16 11:10  
자숙 중인 BJ 남순은....ㅡ.ㅡ...
열매는 “자숙 이렇게 하는 것 맞죠”라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