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업실’ 남태현·장재인 첫 데이트 공개…씁쓸함은 시청자의 몫

뉴스

‘작업실’ 남태현·장재인 첫 데이트 공개…씁쓸함은 시청자의 몫

tvN ‘작업실’

tvN ‘작업실’

양다리 논란 이후 가수 남태현과 장재인의 첫 데이트가 공개돼 씁쓸함만 남겼다.

지난 12일 오후 방송된 tvN <작업실>에서는 최근 양다리 논란에 휩싸인 남태현과 장재인의 첫 데이트 현장이 공개됐다.

장재인은 카페에서 남태현을 향해 “알수록 좋다. 태현이를 알수록 더 좋아”라는 애정을 표현했고, 남태현 역시 “나도 되게 좋다. 옷도 잘 입고”라고 답했다.

남태현은 “안좋은 일 있었다는 건 뭐 때문에 그런거냐”라고 조심스럽게 물었다. 이에 장재인은 “여러가지로 너무 지치고 마음이 위험했다”며 슬럼프를 고백했다.

장재인의 고백에 남태현은 “뭔지 알 것 같다. 나도 그런 적 있다”고 공감했고, 장재인은 “이제 재미있을 것 같다. 별로 안 우울할 것 같다 너는”라며 “내가 연결된 느낌을 주겠다. 네가 집에 혼자 있든 어떻든”이라고 말했다.

그의 말에 남태현은 “텔레파시 같은 거냐. 기분이 좋다”며 자신의 집으로 장재인을 초대했다. 남태현의 집에 걸린 그림을 보던 장재인은 “좋은 그림이다. 그림이 굉장히 세다. 의미가 좋은 세기다”라며 “그림을 오랜만에 봐서 행복하다”고 말했다.

한편, 두 사람은 지난 4월 <작업실>에서 만나 연인으로 발전해 공식 열애를 시작했다.

하지만 장재인이 지난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그동안 다른 여자분들은 조용히 넘어갔나본데 나는 다른 피해자 생기는 거 더 못 본다”며 남태현의 양다리 정황이 담긴 카카오톡 대화와 인스타그램 다이렉트 메시지 등을 폭로했다.

이후 남태현은 “이번 일로 인해 상처받으신 장재인 씨와 메신저 당사자에게 진심어린 사과를 드린다”며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과문을 게재했다. 그의 사과에도 논란은 계속됐고, 결국 그는 출연 중이던 뮤지컬 <메피스토>에서 하차했다. <작업실> 제작진 측 역시 “두 사람의 분량을 축소 편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 Comments
22 시네시민 06.13 08:56  
씁쓸할께 있나?

Congratulation! You win the 26 Lucky Point!

33 GuyPearce 06.13 12: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