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츠(Breach, 2020)

영화감상평

브리츠(Breach, 2020)

36 백마 2 313 0

                                                            2242년 지구는 기근과 바이러스에 황폐해져 선택받은 30만의 인류와 거대한 우주선이 새로운 지구로 향한다.

                                                                시공간을 초월하는 양자 점프로 새로운 지구까지 86일 남은 상황.

                                     수상한 생물체에 감염된 승무원이 동료를 집어삼키기 시작하여 출입문을 컨트롤할 수 있는 캡틴까지 감염되어 우주선 내의 감염자들이 증가한다.

                                                                   클레이와 노아 일행이 살아있는 사람들을 구하기 위해 필사적으로 맞서며 진행되는 영화

                                  기생충 같은 외계 생명체가 숙주의 몸을 장악한 후 컨트롤하는 것을 알아차려 초인적인 힘의 블루를 강한 화력으로 겨우 제압한 생존자 클레이와 노아 그리고 헤일리

                                              모든 승무원이 사망하자 클레이는 노아와 헤일리 그리고 뱃속의 아이만 새로운 지구로 탈출시킨다. 폭발하는 우주선을 뒤로 새로운 지구에 도착하지만,

                                                                      이미 외계 생물체에 감염되어 있는 상황에서 새로운 외계 생명체와의 전쟁을 예고하며 마무리된다.

                                                                          브루스 윌리스와 토마스 제인이 나와 기대를 했지만 액션이나 공포감이 없는 실망스러운 영화.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신고
 
2 Comments
9 달새울음  
자신들도 탈출한 외계 생명체가 인간의 우주선에 탑승해 인간을 모두 감염시키고 인간이 찾은 다른 지구에 도착하지만
이미 지구에 기생하는 다른 외계생명체에 의해 위협을 받는다...
그런 스토리를 생각해보게 되네요...ㅋㅋㅋ
36 백마  
킬링 타임으로는 괴안을 듯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