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녀유혼 - 인간정 / The Enchanting Phantom (2020)

영화감상평

천녀유혼 - 인간정 / The Enchanting Phantom (2020)

3 oO지온Oo 11 179 0

b68a2279a1a0ec32a156be1ec6fa3f06_1599744369_0732.jpg b68a2279a1a0ec32a156be1ec6fa3f06_1599748387_3554.jpg

..........................

b68a2279a1a0ec32a156be1ec6fa3f06_1599748404_1954.jpg

솔직히 천녀유혼(1987)에서 왕조현 봤을 때.. 세상에서 왕조현이 가장 이쁘다고 생각했뜸!
.....................

...........

....

..

.
영채신과 섭소천의 이야기가 계속 됩니다.


천녀유혼 - 인간정 ............ 이 제목은 원래 천녀유혼 (1987) 작품의 두 번째 작품 제목인 천녀유혼 - 인간도(1990) 와 비슷하네요.

천녀유혼 - 인간정 (2020)은 이야기 진행이 천녀유혼 (1987)과 거의 다를 바 없습니다.


따라서 이어지는 이야기는 아니고 그냥 1편의 리메이크죠.
여러 향수를 불러 일으키는 작품임에도 불구하고 많이 실망스럽습니다.


요즘의 젊은 사람들이야 천녀유혼(1987) 영화를 안 봤을 수도 있다고 생각해요.

하지만, 꼭 보시라고 추천 드립니다.

천녀유혼 - 인간정(2020) 작품은 천녀유혼(1987) 작품이 얼마나 드라마가 잘 짜여져 있는지 새삼스레 다시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되었네요.


음악도 그렇습니다.

왕조현의 천녀유혼에서 왕조현이 가야금 뜯으며 허밍하던 곡도 천녀유혼 - 인간정(2020)에는 나오지 않고.. ㅋㅋㅋㅋ

인간정(2020)의 섭소천은 악기 따위 다루지 않습니다.


배우들의 연기력 뿐만 아니고 드라마, CG, 액션, 기타등등이 뭐 하나 1987년 작품보다 나은 것이 없습니다. ㅋㅋ

주연급 배우들만 말하는 것이 아니예요.

조연급 배우들이나 엑스트라들도 모두 연기력이 딸리는 것 같았습니다.

이것이 감독의 연출 부족인지 모르겠지만..

엑스트라들의 연기는 정말 한심함 그 자체.


이정도면 감상평이고 뭐고 쓸 건덕지가 없어요.

천녀유혼 - 인간정(2020)을 보실 생각이시라면 그냥 천녀유혼(1987) 작품을 보시길 추천드립니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개인적으로 천녀유혼(1987) 보고 울었었거든요?

그런데 천녀유혼 - 인간정(2020) 보고는 그냥 하품만 나왔어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왕조현과 장국영을 보면서....... 아니, 장국영을 보면서 영채신의 찌질함을 어찌나 잘 표현했는지 새삼스럽게 감동 먹습니다.

장국영 형님 그립네요.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그래서 저의 점수는................. 그냥 천녀유혼(1987) 보세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신고
 
11 Comments
25 금옥  
천녀유혼이 많이 그리워요~
3 oO지온Oo  
그렇죠.
동감입니다.
15 암수  
천녀유혼 원작의 향수가 있는 사람들에게...
리메이크작이란...
남자들에게는 여주인공이 과연 왕조현과 같은 그 당시 모든 남심을 훔쳤던 매력이 있는지?
여성들에게는 남주인공이 장국영과 같은 여심 훔치는 매력이 있는지가 관건인데...
왕조현과 장국영을 뛰어넘는 미모나 매력을 가진 배우가 나오기란 쉽지가 않은듯...원작을 뛰어넘는 쳔녀유혼 리메이크작이 나오기란 사실상 어려운듯 합니다...
3 oO지온Oo  
네, 저도 그렇게 생각합니다.
조금 검색해 보니 리메이크가 2020 말고도 또 있더군요.
1 cocor  
포스터는 대박인데!  비추라니..ㅠ 원조 시리즈는 리마스터 되면 보려고 참고 있어요 근데 2년이 넘었네요...
3 oO지온Oo  
리마스터판이 나온다면 저도 보고 싶습니다.
6 호러왕자  
여배우가 왕조현에 많이 못미치긴 하지만 전 괜찮게 봤습니다.
워낙 전설적인 작품이라 다른 누가 했어도 왕조현과 장국영의 아우라는 넘지 못할듯 합니다.
처음과 끝에 남자, 여자 버전으로 나오는 천녀유혼 주제곡은 언제 들어도 좋았습니다.
3 oO지온Oo  
그러셨군요.
재밌게 보셨다면 호러왕자님에게는 재밌는 영화겠습니다.
7 달새울음  
어릴 때 동네 재개봉관에서 봤는데 토욜에 마지막회로 보고 섭소천에 빠져
일요일 아침에 다시 극장을 찾아서 하루종일 봤습니다
저희 동네는 서울과 달리 좌석제가 아니었거든요 ㅋㅋㅋ
아마도 저의 첫 n차 관람영화였던 듯...
3 oO지온Oo  
어라? 저와 동일한 경험이 있으시네요.
저는 천녀유혼 보러 간 것도 아니었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동시상영하는 다른 영화 보러 갔다가 보게 됨. ㅡ,.ㅡ;;;;;;;;;;;;;;;;;;;;;
동시상영관에서 연달아 2번 봤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약 6시간 소요됨 ㅋㅋㅋㅋ)
6 호러왕자  
그게 동시상영관의 매력이었죠.
가만히 앉아만 있어도 몇번이고 재관람에
2편의 영화를 한편 가격에 모두 볼수 있었으니 요즘은 꿈도 못꿀 일이죠.
그 당시엔 요즘 말하는 N차 관람을 당연하게 누렸으니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