킬 빌 - 1부 (Kill Bill: Vol. 1, 2003)

영화감상평

킬 빌 - 1부 (Kill Bill: Vol. 1, 2003)

4 Minor 1 108 1 0

cfbc3a3e46fc9bdc1486a2e53de647c4_1584799696_0752.jpg





오락용으로 참 재밌게 즐겼던 영화 킬빌


타란티노 감독은 내는 영화마다 충격적인 연출을 많이 보여줘서 그 시대를 풍미했다 들었습니다

많은 분들이 타란티노를 접하게 된 작품도 제각각일거란 생각이 드네요, 작품도 많다 보니...

저는 바스터즈로 먼저 접했고 그 뒤에 다른 영화들을 찾기 시작했는데요


타란티노 하면 킬빌이지 하는 분들이 많을 정도로 B급 영화의 봉우리 중 하나라고 해서

한번 봐야겠다 생각했습니다 

생각만 하고 실천에는 시간이 좀 걸렸습니다

어릴 때 아무것도 모르고 TV에서 틀어주는 걸 한 번 봤는데 

하필 주인공 생매장당해서 관 속에서 헉헉대는 씬이었습니다 

그때 쇼크를 많이 받아가지고 기억폭행 재발할까봐...


막상 보기 시작하니 그런 건 없더군요, 사실 바스터즈 재밌을 정도면 말 다한거죠

오히려 다른 부분에서 쇼크를 한번 더 먹었습니다


중반쯤 가면 나오는 오렌의 기원 부분에서

영화 잘 나가다가 뜬금없이 애니메이션으로 바뀌는 부분입니다

심지어 미국풍도 아니고 반 일본풍이더군요, 피튀기는 연출도 무슨 카와지리 감독 애니메이션인줄


88인 부분도 설마 88명이랑 다 싸우겠어 싶었는데 진짜 한명빼고 다 싹둑싹둑하는것도 그렇고ㅋㅋ 설마가 사람잡는 연출

여기도 피 튀기는거 보여주는 부분이 참 헛웃음나더군요.. 허허 이러면서 봤습니다


바스터즈 때는 처음이기도 했고 압도당하면서 영화를 봐가지고 와 독특하다라고만 생각을 했는데

조금 여유를 가지고 보니 뭔가 원초적인 감각을 잘 이해하고 다룰 줄 아는구나 새삼스럽게 느끼네요

영화 자체도 재미는 보장하고 있고, 그... 보통 이런 류의 영화는 살짝 좀 거북하잖아요...

근데 감독 이름 플라시보인지는 몰라도 세련미가 있어 크게 거북하진 않단 말이죠 또


어쨌든 재패니메이션 부분은 영화 제작년도를 다시 찾아보게 할 정도의 놀라운 연출이었다 생각됩니다

저는 이걸 지금 봐도 어떻게 이런 생각을 했지 싶은데 당시에는 어땠을까요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신고
 
1 Comments
1 유현수  
오오 관찰력이 좋으시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