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상륙작전 - 대한민국 현 시점에서의 물음과 반성

영화감상평

인천상륙작전 - 대한민국 현 시점에서의 물음과 반성

15 자막킬러 3 1055 2 0

772c3b1558c3fc687a0be489c41381b1_1470899616_5089.jpg


 




 

인천상륙작전

 

 

 

 

 

 

 

이재한 감독

 

 

 

 

 

 

 

6.25전쟁이라는 비극적인 전쟁의 시기와 배경을 빌려 남한이 매우 불리한 전세에 맥아더 장군의 지휘하에 인천상륙작전으로 단 한순간에 전세를 역적시킨 우리나라의 역사적인 순간이자 사건을 모티브로 한 영화 인천상륙작전 개봉부터 말이 많았던 작품이다 어느 영화나 그렇겠지만 평론가와 대중들 사이의 괴리감은 어쩔수가 없다 단순히 오락성과 재미를 추구하는 대중들과 영화가 가진 참된 의미와 기술적 요소등 나무보다는 전체적인 구성의 숲을 보는 평론가와의 극과극의 반응은 뗄래야 뗄 수 없는 사이가 되어버렸다

 

천만을 돌파하는 영화가 일년에 한편이 나올까 말까 혹은 나오지 않았던 과거에 비해 매년 천만 관객을 돌파하는 영화가 매년 두 편 이상 나오는 최근 한국 영화시장에서 평론가들의 영향력 또한 커져갔다 과거에는 단순히 평론가들을 아는 척 혹은 허세 등의 안좋은 시선이 많았지만 최근에는 유명 평론가들의 인기와 영향력이 커져가면서 대중들이 평론가에 향하는 시선이 예전과는 달라졌다는 것을 알수있다 그런 와중 최근 개봉한 인천상륙작전에 대한 평론가들의 시선은 약간은 당혹스럽과 매우 날이 선 비판의 강도가 다소 심하다 할 정도이다

 

물론 영화 평론가의 직업상 당연히 올바른 비판의 시각은 좋은 것이다 하지만 국내 평론가들은 국내 작품에서 굉장히 화두에 올랐던 작품등은 작품성이 안좋거나 대중들의 시각에서의 오락성을 놓쳐버렸다 해도 설령 이번 작품만큼 비판적인 점이 있었나 할정도로 좋지 못하다 

 

분명 이 부분에 대해서도 다른 시각을 가진 분들도 많을 것이다 그 정도로 매우 낮은 점수를 주었다는 것은 그만큼 영화가 좋지 못하다는 증거일수도 있지만 과거 국내 평론가들의 평가한 작품들중 정치색이 매우 짙고 한쪽 시각에 매우 치우진 작품들에게는 다들 하나같이 그 작품이 가진 역량에 비해 매우 후한 점수를 주었다 이것은 마치 인천상륙작전에 대한 잘못된 비판에 반증할수 있는 계기가 아닐까 싶다

 

또한 영화를 본 입장으로서 아쉬운 부분이 없었던 것은 아니다 다소 힘이 과하게 들어간것 같은 초반과 그 힘을 극을 보는 관객에 흐름과 몰입에 맞게 순환하는 구성 몇몇 인위적인 장면과 극의 상황에 맞지 않는 불필요한 장면과 클리셰 전체적인 캐릭터들의 구성과 제작비 170억 이라는 예산에 비해 기존의 한국 전쟁영화의 기본적인 틀에서 벗어나지 못한 액션과 다소 전체적인 연출력과 극을 이끄는 힘이 떨어지는 점 또한 아쉽다

 

영화가 가진 아쉬운 부분도 많았지만 영화의 이야기와 의도를 따져보면 단순하게 비판할 작품이 아니라고 생각된다 해외평론가들의 반응이 이렇다면 그저 수긍할태지만 본국인 한국에서 그러한 시각에 국한되어 이 영화를 마구잡이로 비판받는 모습이 그저 아쉽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신고
 
3 Comments
26 악바리의웃음  
일단은 잘 만든 영화는 관객은 들게 마련입니다. 누가 뭐라든. 영화 흥행은
관객 숫자가 말하는 것 이라 생각 됩니다.
15 자막킬러  
악바리의웃음님 댓글 감사드립니다^^

저 또한 악바리의웃음님의 말씀에 동감하는바 입니다
26 악바리의웃음  
별말씀을..... 이념을 떠나서 그냥 영화로 볼 수 있는 아량이 필요한데.
모든 것을 극과 극으로 만 해석하는 일부 언론과 평론가가 더 부추기는 것 같아서 안타깝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