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근 30년만에 옛 전우를 만나고 나니...

S 하루24 7 203 1 0

한 28년은 된것 같습니다...

 

군 생활할때 행정반서 같이 근무하던 동기로써 1주일 간격으로 전역특명받고나서 얼마 뒤에

"5.18"이 터졌죠.

 

이 친구는 광주 송정리 살던 시절이라...아주 난리가 났다고 연락이 왔다가는 이후로 모든 연락이

두절되었고...그 당시 신문에는 폭도라느니...무장괴한이라는둥....깜깜 절벽이었는데

뒤에 통신이 복구되고, 길이 뚫리길레 한달음에 내려 갔더니...

 

그 당시의 상황-격한 표현은 자제토록 하겠습니다-을 얘기해 주는데,

듣는 동안 온갖 욕이 입가에서 맴돌았습니다..

 

후일에 역사가 밝혀줄거라고 했었는데...아직도 밝혀지지 않은 일들이 너무도 많은것 같네요...

 

그 뒤로 각자의 일들이 있어서 자주 못 보다가 제가 결혼해서 가족과 함께 차 끌고 제주도 가다

들러서 같이 밥먹고는 그 뒤로 제 생활이 무지 바빠서 위에 언급한 것 처럼 오랬동안 못봤습니다.

 

그러다가 어제(2018.05.08) 광주 모 장례식장에 제가 직장인 시절 저의 선배님 어머님이 돌아 가셨다는

"밴드"공지 사항을 보고 옛 전우도 생각나기에 모든 정보를 동원하여 그 친구가 운영하는 회사를 찾아내어

전화번호를 핸드폰에 입력시켜놓고 광주 장례식장으로 가서 조문-밴드 회원들의 부조(의)금을 들고...-하고 나서는...

 

혹시나하는 마음에 전화를 했더니...그 친구더군요...오 마이 갓!

 

모 장례식장이라고 하니  총알처럼 달려오더군요...

몸에 살이 약간 붙어서 보기 좋았고, 예전에 비해 조금 변했지만... 본 바탕은 변함이 없는게...

어찌나 반갑던지...

 

가족들 안부도 묻고 자식들 근황도 묻고, 사업 얘기도 좀 하고...

그 전처럼 밥먹으러 담양가자해서 메타세콰이어 가로수길을 걸으며 그 간 못다한 얘기하느라

정신이 없었네요

 

돼지갈비 잘한다는 집으로 이동했으나 휴무중이라, 또 다른집에 가서 아주 잘 먹었습니다

양도 서울보다는 좀 많아요... 메타프로방스에서 파는 부부찹쌀 도너츠 1박스를 싸 주면서 올라가

식구들과 먹으라하데요...

맛... 정말로 좋아요

 

그래도 그 친구가 잘 풀리고 있는 중이라 마음이 편안했죠..

 

터미널까지 바래다 주어 버스로 올라와서 집사람에게 얘기해 주었더니...

어떻게 찾았냐고 하길래...그냥 인터넷에서 검색해서 찾았다 했죠...ㅋㅋㅋ

 

그래도 죽지않고 잘 있으니....무쟈게 좋습니다...

 

잃어 버린 줄 알았던 친구를 다시 찾으니....기분이 정말로 UP! UP!

 

읽어 주어서 고맙습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신고
7 Comments
M 再會  
하루님 연세가. .. ㅠ.ㅠ 어째든 즐거운 추억과 조우하신거... 축하드리고 거기에다 동기분께서 잘되셔 맘편히 올라오셨다니. 한번 더 .. 축하드려요.. ^^
M 再會  
우리 씨네스트 주력 활동 연령층이... 최소 50대 이상인것 같습니다. ㅠ.ㅠ
S 하루24  
그 친구는 4월 26일.
저는 5월 3일부(1980년)로 제대했습니다.

그러고보니 5.18 이 며칠 남지 않았네요...
S 맨발여행  
광주 사람들 심정은 막연하게 짐작만 하는 정도였는데
온라인으로만 얘기하던 지인이 어느 날 자신은 광주 사람이라며 운을 떼더군요.
광주에서 5월이면, 같은 날에 제사 지내는 집안이 많다는 말을 해줬는데
그 순간 가슴이 쿵 내려 앉더라고요.
전두환은 살아 있는 악마입니다.

Congratulation! You win the 45 Lucky Point!

S 푸른강산하  
제대 후엔 군대 동기들과 몇 번은 만나며 지냈는데, 이후 소식도 모른 채 지내고 있습니다. 오랜만에 본 동기라 더욱 반가워겠습니다.^^*
20 CINWEST  
햐~ 멋지네요~ 28년 만인데도 ㄷㄷㄷ
광주 5.18 이야기는 더 자세히 알고 싶네요...
정말 반가우셨겠습니다.
적조했던 시간만큼 쌓인 인생사을 오랜 친구와 나누는것... 여러가지로 의미가 많으셨을듯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