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줄 영화평

크리스마스 악몽 - 동심과 순수함이 기괴함과 섬뜩함을 …

20 박해원 2 14
크리스마스 악몽 - 동심과 순수함이 기괴함과 섬뜩함을 만나 익살맞고 신비하게 표현된 희대의 명작. 역시 클레이 애니메이션의 대명사로서 짧고 굵다는 게 뭔지 보여줬다. 상징성도 도드라지고 다채로운 음악과 화려한 춤사위가 잔잔하고 감동적인 기분은 물론 방방 뛰는 들뜸까지 가져다 줬다. 결말이 살짝 급작스러운 감이 있었지만 전체이용가 커버 쓰면 그쯤이야ㅋㅋ 모든 이는 다 자신의 자리와 위치가 있다는 것, 의욕과 적성은 다르다는 것이 와닿았고 영화속에서 한번도 나오지 않았던 어른들의 얼굴로 하여금 어린이들의 상상력과 창의력, 순진무고하고 때묻지 않은 미지의 세계에 대해 생각해볼 수 있었다. 재미와 감동, 교훈을 모두 잡은 클래시컬 걸작 애니메이션.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36 iratemotor
분위기가 딱 팀 버튼이라 저도 처음엔 감독인 줄... ㅎㅎ
명작이죠. ㅋ
근데 클레이가 아니고 이것저것 잡탕으로 만들어졌다고 알고 있는데...
유령신부가 클레이고요.
20 박해원
네머.. 첨에 오프닝부터 이펙트가 과하다 했죠ㅋㅋ 하지만 캐릭터는 클레이니까요~